2024.06.20 (목)

  • 맑음속초 25.3℃
  • 맑음동두천 21.6℃
  • 맑음춘천 21.8℃
  • 맑음강릉 27.1℃
  • 맑음동해 26.4℃
  • 맑음서울 24.1℃
  • 맑음인천 22.8℃
  • 구름조금청주 24.2℃
  • 맑음대전 22.7℃
  • 흐림대구 22.7℃
  • 구름많음전주 22.0℃
  • 흐림울산 21.3℃
  • 구름많음광주 22.7℃
  • 흐림부산 21.8℃
  • 제주 22.1℃
  • 서귀포 21.1℃
  • 맑음양평 21.2℃
  • 맑음이천 22.5℃
  • 맑음제천 20.6℃
  • 맑음천안 20.1℃
  • 구름많음보령 23.4℃
  • 흐림부안 21.0℃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문화재단, 삼일로창고극장 운영 종료

마지막 '창고개방'

문화저널코리아 김영일 기자 | 서울문화재단이 6년간 운영해온 삼일로창고극장의 사업 성과를 현장에서 나누고 평가하는 마지막 '창고개방'을 24일 개최한다.

 

'창고개방'은 삼일로창고극장이 2018년 재개관한 이래 대표 사업으로 자리 잡은 축제형 프로그램이다. 서울문화재단은 올해 위탁 운영을 종료하며, 추후 운영 주체 변화를 앞둔 삼일로창고극장의 고민과 비전을 함께 나누는 자리로 마련했다.

 

삼일로 필리버스터(온·오프라인 참여), 관객참여형 커뮤니티 위빙 등이 진행된다.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이며 사전예약제로 운영한다.

 

삼일로 필리버스터는 다수의 의사 진행을 지연시키는 소수의 전략을 가리키는 필리버스터 형식을 공연장으로 끌어온 포럼이다. 역대 공동운영단, 기획자, 대관 참여자, 운영 직원 등 관련 연사를 초청해 길게는 30분, 짧게는 10분 내외 발언을 한다. 오프라인 필리버스터는 24일 낮 12시부터 오후 9시까지 이어진다. 온라인 참여는 더욱 자유롭다.

 

현장 관람객을 위해 참여형 프로그램도 준비했다. 커뮤니티 위빙은 앞으로 공간을 운영할 주체에게 바라는 염원을 엮어 하나의 공동 작품을 제작한다. 태피스트리 방식으로 제작되는 작품은 추후 삼일로창고극장에 전시될 예정이다.

 

이창기 서울문화재단 대표는 "지난 6년 동안 서울문화재단은 삼일로창고극장에서 '24시간 연극제', '창고개방' 등 대표 프로그램을 선보였고 그간의 성과를 이번에 갈무리해 다음 운영 주체에 넘겨주려 한다"며 "1975년부터 서울 명동에서 대표 소극장으로 이어져온 이 공간이 그간 쌓인 자산을 잘 지켜나갈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CJK TV

더보기